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환경 뉴스메이커
전,현직 대통령 호감도, 1위 노무현 '40.9%2위 박정희, 1위 노무현과 큰 격차...노무현40.9%, 박정희26.1%, 박근혜13.4%

민족 대명절 추석을 맞아 노무현, 박근혜, 박정희· 등이 망라된 전·현직 대통령 호감도 조사에서 노무현이 박정희를 큰 차이로 누르고 1위를 차지했다.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서치뷰’는 2015년 추석을 기해 다섯 명의 전 현직대통령 호감도를 조사한 결과 노무현 전 대통령이 가장 많은 40.9%의 지지를 얻었다고 밝혔다.

2위는 26.1%의 박정희 전 대통령으로 노무현 전 대통령과는 오차범위를 벗어난 14.8%p 차였다. 박근혜는 13.4%를 기록했다.

뒤이어 김대중 전 대통령 12.7%, 이명박은 겨우 2.2%인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 2월 설 특집조사와 비교해 노무현 전 대통령은 ‘41.2%→40.9%’로 0.3%p, 박정희 전 대통령 ‘27.6%→26.1%’로 1.5%p, 김대중 전 대통령 ‘13.7%→12.7%’로 1.0%p 등 동반 하락했다.

박근혜·박정희·노무현 등 전·현직 대통령 호감도는 지난 24일 ‘리서치뷰’가 전국 만19세 이상 휴대전화가입자 1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다.

컴퓨터자동응답시스템을 이용한 임의전화걸기(RDD)로 진행했고 표본오차는 95%신뢰수준에 ±3.1%p다.

서울의 소리
http://www.amn.kr/sub_read.html?uid=21605&section=sc1&section2=

 

서울의소리  eunjong5900@hanmail.net

<저작권자 © 프레스바이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의소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