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 음식
GS수퍼마켓, 유통사 최초로 생물 고등어 판매


GS수퍼마켓은 2019년 고등어 금어기(4월 19일부터 5월 19일) 기간 품질이 좋아 주로 활어 상태로 또는 횟감용으로 쓰이는 통영 욕지도 고등어를 생물 상태로 맛볼 수 있게 됐다고 29일 밝혔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수퍼마켓은 유통사로는 유일하게 청정해역 통영 욕지도 생물 고등어를 치어(새끼 물고기) 때부터 사전 계약 체결해 금어기 기간(4월 19일부터 5월 19일) 출하를 준비해왔다.

2018년부터 어족자원 부족과 평년보다 2개월 늘어난 금어기 및 대형선망 휴어기 기간(4월 18일부터 7월 20일, 3개월)을 대비해 사전준비한 것이다.

5월 1일부터 5일까지 5일간 총 2만마리를 준비했다. 행사에 선보이는 상품은 마리당 350g으로 살이 통통하게 올라 먹기에 딱 알맞은 상품이다. 소비자의 물가 부담을 최소화하고자 행사 카드(KB국민, NH농협, 삼성, 팝 카드)로 결제 시 마리당 3990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이번 상품은 통영 인근 바다에서 잡은 치어를 가두리 양식장에서 멸치로만 먹여 키운 고등어이다. 양식장에서 잡아 바로 통영 공판장 내에서 작업한 후 GS리테일 신선물류센터로 이동한다. 중간 유통 단계를 축소해 신선도와 품질 유지의 장점과 가격 인하의 효과가 있다.

GS수퍼마켓은 2019년 금어기 기간 생물 고등어를 취급하는 최초의 유통사이다. 해양수산부는 수산자원 보호 및 지속가능한 어업 발전을 위해 4월 19일부터 고등어 금어기를 시작했다. 이에 고등어 조업의 84.6%(출처: 대형선망업계)를 차지하는 대형선망업계는 산란기와 어린 물고기가 많이 잡히는 봄철 휴어기를 3개월 연장 실시할 계획이다. 이에 한동안 생물 고등어를 만나기 어려워지지만 GS수퍼마켓에서는 철저한 사전 준비로 인해 금어기 주말 내내 욕지도 고등어를 지속해서 만나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GS리테일 수산팀 김영광 MD는 “사전 준비를 통해 금어기 기간 동안 생물 고등어를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수 수산물뿐 아니라 GS리테일만의 다양한 차별화된 상품을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은혜 기자  webmaster@pressbyple.com

<저작권자 © 프레스바이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