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환경
경기, ‘2021 G-FAIR 중국’ 개막… 중국 현지에서 개최

경기도는 ‘2021 경기우수상품해외전시회 중국’을 중국 상하이 푸동 지역에 위치한 신국제박람회장 N5관에서 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지페어 중국’은 경기도가 중국에서 개최해온 9번째 지페어로, 코로나19 상황을 감안,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결합한 원격전시회 방식으로 열린다.

현지 전시장에 경기도관을 마련해 경기도 중소기업의 우수 제품을 전시하고, 동시에 화상상담 부스를 매개로 직접 만남이 어려운 국내 참가 기업과 현지 바이어 간 비대면 수출상담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현지 경기도관은 매년 9만여 명이 찾는 중국 대표 전시회 중 하나인 ‘제115회 중국 일용품 소비재 무역박람회’와 연계돼 많은 현지 바이어들이 경기도 중소기업 제품에 큰 관심을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지페어에 참가하는 경기도 기업은 총 60개사로, 중국 시장에서 인기가 높은 K-뷰티, 헬스, 유아용품, 식품 등의 제품을 앞세워 판로개척에 나선다.

도는 이들 참가기업의 실질적인 상담 성과 제고를 위해 원격전시장 내에 화상상담장을 마련하고 현지 바이어들과의 온라인 1:1 화상상담 병행 지원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더불어 이번 행사에는 중국 알리바바그룹 산하 e-커머스 비즈니스 플랫폼인 ‘티몰 글로벌’도 바이어로 참여, 지페어 참가기업 중 중국 전자상거래 시장 진출에 가능성이 높은 17개사와 온라인 입점상담을 갖는다.

이밖에 도는 전시 기간 중 국내에 있는 참가기업과 전시장에 직접 방문하지 못하는 원격지 바이어의 아쉬움을 달래고자 지페어 현장을 라이브로 중계할 계획이다.

이번 ‘G-FAIR 중국’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통상진흥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프레스바이플  webmaster@pressbyple.com

<저작권자 © 프레스바이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프레스바이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