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환경
고양시,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인력 모집고양시민 우대…100명 이상 일자리 창출 목표
고양시,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인력 모집(사진/고양시청)

고양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주관하는 ‘인공지능 학습데이터 구축사업’에 최종선정됐다. 시는 이 사업으로 최소 100여 명의 디지털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인공지능 학습데이터 구축사업(이하 사업)은 인공지능 개발에 필수적인 양질의데이터를 대규모로 구축해 대중에개방하는국가사업이다.

고양시를 포함한 6개 기관이 컨소시엄을 이루어 진행하며, 사업에는 국비 19억을 포함해 총 19억 7천만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참여자는 ‘종합 민원 이미지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를 구축하기위한 공공 데이터 분류 작업을 수행하게 된다.

사업은 비대면으로 일할 수 있는크라우드 소싱 방식으로 진행된다.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취업준비 청년층, 경력단절 여성 등의 고용 취약계층의 참여가 기대된다.

사업을 통해 구축된 데이터는 무단투기 쓰레기, 불법 현수막, 무단 공사 현장등의 민원 발생 요소를 자동으로 수집해 지도에 시각화해주는 종합 민원 알림 서비스에 활용될 예정이다.

채용 접수는 7월 21일부터 사람인 홈페이지 또는 인사이터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컴퓨터 기초 지식을 보유한 20세 이상 성인이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본 사업을 통해 구축한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는 AI 허브를 통해 개방되며, 국가·사회 전반의 지능형 혁신서비스확산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며 “시범 구축 예정인 종합 민원알림 서비스가전국 지자체에 적용되면 전반적인 국가 민원 응대 서비스의질이 향상되고 사회적 비용은 경감될 것”이라고 말했다.

프레스바이플  webmaster@pressbyple.com

<저작권자 © 프레스바이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프레스바이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