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정치·정당 박정원의 생각창고
패스트트랙 협상 여지 있나?오신환 "거대 양당 각자 양보하고 결단", 이인영 "협상 여지 남아"
  • 박정원 기자/편집장
  • 승인 2019.06.03 20:51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